Home > 교구장/보좌주교 > 교구장 동정
故 박병기(베네딕도) 신부 장례미사

5월 25일(금) 숙환으로 선종한 박병기(베네딕도, 향년 79세) 신부의 장례미사가 28일(월) 오전 10시 주교좌 계산성당에서 교구장 조환길(타대오) 대주교의 주례로 2대 원주교구장 김지석(야고보) 주교와 교구 사제단, 수도자, 평신도들이 참석한 가운데 봉헌됐다. 

 

사제서품 동기인 이홍근(바오로) 신부는 강론을 통해 “박 신부님은 남에게 아주 너그럽고 후한 분으로, 자신의 건강에는 별 관심 없이 늘 남을 위해 자신의 것을 아낌없이 베푸는 분이었다.”면서 “70여 년을 살면서 근 50년을 주님의 제단에서 봉사한 고인에게 자비로우신 주님께서 풍성한 천상의 연광을 안겨주실 것”이라며 “자비로우신 하느님, 영원토록 그를 당신 품에 안으시고 그에게 끝없는 기쁨을 주소서.”라고 했다. 

 

1967년 12월 12일에 사제서품을 받은 박병기 신부는 도동성당 주임, 죽도성당 주임, 필리핀 E.A.P.I 사목연수, 상동성당 주임, 대구결핵요양원장, 일심재활원장 겸 사회복지회 지도신부, 월성종합사회복지관장, 맹인선교회·농아선교회 지도신부, 사회복지시설협의회 지도신부, 대구결핵요양원 지도신부, 대구광역시립희망원장, 논공가톨릭병원장, 신암성당 주임, 성김대건성당 주임으로 사목했다. 고인의 유해는 군위묘원에 안장됐다.

 

기사 및 사진제공 : 월간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