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가톨릭생활 > 칼럼 > 주의! 유사종교
제목 사이비예수교로 사람들을 미혹시키는 신천지 20
 관리자(admin)   2019/06/24  10:11

삼위일체를 잘못 이해하고 거부하는 신천지
신천지는 삼위일체 하느님에 대한 교리를 거부하는데, 이만희의 글을 보면 신천지가 삼위일체 교리를 전혀 모르고 있음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 “삼위일체란 무엇을 말한 것인가? 그리고 성경에 있는 말인가? / 삼위일체론은 사람들이 성부, 성자, 성령을 합하여 일체라고 주장한 말이라 여겨진다. 성부와 성령이 예수님(성자)의 한 육체 안에 있을 때는 삼위일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성부와 성자와 성령이 각각 영으로 있을 때는 같은 성령이로되, 그 위는 각각 다르고 그 영체도 각각 개체로 있는 것이다.”(신천지 사명자 교육 책자 - 「진리의 전당: 주제별 요약해설 II」, 164쪽)


삼위일체 교리의 내용은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하느님이 한 몸 안에 계신다.’는 것이 아니라,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하느님이 본성으로는 같은 하느님이시다.’는 것인데, 신천지는 먼저 삼위일체 교리는 성경에 없으니 인정할 수 없고, 성부, 성자, 성령의 영이 육체를 지니신 예수님 안에 있을 때는 삼위일체라고 할 수 있으나 지금은 예수님이 부활 승천하여 영으로 계시니 삼위일체가 아니라는 논리입니다. “재림의 역사인 계시록 성취 때에는 하나님과 예수님과 하나님의 성령은 다 성령이로되 그 영체가 삼위일체라고 할 수 없다. 계시록 때는 이긴 자 위에 천국과 하나님과 예수님의 이름이 기록되고(묵시 3,12), 그 소속 12지파 성도들 이마에는 하나님과 예수님의 이름이 기록된다.(묵시 14,1; 22,4) / 또 성경에는 성령과 악령이 있을 뿐, 삼신이라는 말은 없다. 하나님의 성령은 하나요 삼신(三神)이 아니다. 성도는 성경을 기준으로 한 신앙을 해야 하며, 성경을 기준으로 하는 증거를 받아야 한다.” (신천지 사명자 교육책자 - 「진리의 전당: 주제별 요약해설 II」, 165쪽)


모략과 거짓말을 합리화하는 신천지
신천지의 선교는 복음 선포보다 사람들을 자신의 교회로 이끌어 들이기 위함입니다. 이에 신천지는 ‘모략선교’가 하느님의 뜻이라는 기막힌 논리를 폅니다. 그 이유는 성경에 그렇게 나와 있다는 것인데, ‘계획’ 혹은 ‘뜻’이라는 의미를 지닌 ‘에짜’라는 원문의 단어가 신천지가 사용하는 개역성경에는 ‘모략’이라는 단어로 번역되어있기 때문입니다.


• 이사 11,2 (개역성경): “모략과 재능의 신이요”
→ (가톨릭성경): “경륜과 용맹의 영”
• 이사 19,17 (개역성경): “만군의 여호와께서 애굽에 대하여 정하신 모략을 인함이라”
→ (가톨릭성경): “만군의 주님께서 자신들을 거슬러 세우신 계획 때문에”
• 이사 28,29 (개역성경): “만군의 여호와께로서 난 것이라 그의 모략은 기묘하며”
→ (가톨릭성경): “만군의 주님께서 가르쳐 주신 것, 그분의 뜻은 놀랍고”


주석을 멀리하는 신천지이니 ‘모략’을 ‘ 계책’ 이나 ‘책략’의 의미가 아니라 ‘사실을 왜곡하거나 속임수를 써서 남을 해롭게 하는 일’로 알아듣는 것이지요. 이런 이유로 신천지 교인들은 자신의 신분을 속이고, 심지어는 스님이나 도인(道人)이나 가톨릭 사제로까지 가장하여 사람들에게 접근하고 있습니다. 소위 ‘모략 선교’를 아무런 죄책감 없이 일삼는 것입니다!

 

조현권 스테파노 신부 | 교구 사목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