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교구 알림
제목 성모성월에 성모님께 바치는 두 가지 기도문
   2020/05/08  10:56

프란치스코 교황님께서는 2020년 성모 성월을 맞이하여, 특히 감염병의 세계적 확산으로 여러 제약이 있는 이때에, 5월 한 달 동안 세계의 전 신자들이 영적으로 하나 되어 묵주 기도를 바치기를 권고하시며 묵주 기도를 바칠 때 드릴 수 있는 ‘성모님께 바치는 두 가지 기도문’을 발표하셨습니다.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교우 여러분들의 많은 기도 부탁드립니다.

 

 

성모님께 바치는 기도 1

 

성모 마리아님, 
언제나 구원과 희망의 표징으로 
저희의 길을 밝혀 주소서.

 

병자의 치유이신 성모님,
늘 굳은 믿음을 간직하시어 
십자가 아래에서 예수님의 고통에 함께하셨으니
저희도 성모님께 의탁하나이다.

 

저희의 구원이신 성모님, 
갈릴래아 카나에서처럼 
이 시련의 때가 지나고 
다시 기쁨과 축제의 때가 찾아올 수 있도록 
성모님께서는 저희에게 필요한 것을 아시고 
마련해 주실 것을 믿나이다. 

 

거룩한 사랑의 성모님, 
저희가 아버지의 뜻을 충실히 따르고
예수님 말씀대로 행동할 수 있게 도와주소서.
예수님께서는 십자가를 통하여 
몸소 저희의 고통을 짊어지시고 저희의 슬픔을 떠안으시어
저희를 부활의 기쁨으로 인도하셨나이다. 

 

“천주의 성모님, 
당신의 보호에 저희를 맡기오니
어려울 때에 저희의 간절한 기도를 외면하지 마시고
항상 모든 위험에서 저희를 구하소서.
영화롭고 복되신 동정녀시여.”

 

아멘.

 


성모님께 바치는 기도 2

 

“천주의 성모님, 당신의 보호에 저희를 맡기나이다.”

 

천주의 성모님, 저희의 어머니, 
전 세계가 고통과 불안에 시달리는 이 비참한 상황에서 
당신의 보호에 저희를 맡기나이다.

 

동정 마리아님, 
코로나바이러스의 전 세계적 확산 아래 놓여 있는 저희를 자애로이 굽어보소서. 
사랑하는 이의 죽음에, 때로는 가슴이 미어지는 매장 방식에 
상심하며 울고 있는 사람들을 위로하여 주소서. 
앓고 있는 이들을 염려하면서도 
확산 방지를 위해 가까이 있어 줄 수 없는 사람들에게 힘을 북돋워 주소서. 
불확실한 미래를 염려하고, 
경제와 일자리에 미칠 영향에 걱정하는 이들에게 
희망을 불어넣어 주소서. 

 

천주의 성모님, 저희의 어머니, 
저희를 위하여 자비로운 아버지 하느님께 빌어 주시어, 
이 모진 시련이 끝나고 희망과 평화가 새롭게 동트게 하소서. 
카나의 혼인 잔치에서 그러하셨듯 거룩하신 당신 아드님께 청하시어, 
환자와 희생자의 가족들이 성자께 위로를 받고 
열린 마음으로 주님을 신뢰하게 하소서. 

 

이 긴급 상황의 최일선에서 다른 이들을 구하고자 
목숨의 위험도 마다하지 않는 의사와 간호사, 보건 종사자, 자원봉사자들을 보호하소서. 
그들의 영웅적 노고에 함께하시고 그들에게 힘과 선의와 건강을 주소서.

 

밤낮으로 환자들을 돕는 사람들을 곁에서 돌보아 주시고, 
복음에 충실히 따라 사목적 배려로 
모든 이를 돕고 지원하는 사제들 곁에 함께해 주소서. 

 

복되신 동정 성모님, 
과학자들의 정신을 밝혀 주시어 
그들이 이 바이러스를 물리칠 올바른 해결책을 찾게 하소서.  

 

국가 지도자들을 도우시어, 
그들이 지혜와 배려와 관용으로 생활필수품 부족에 시달리는 이들을 지원하고, 
혜안과 연대로 사회적 경제적 해결 방안을 수립하게 하소서. 

 

지극히 거룩하신 마리아님, 
저희의 양심을 일깨워 주시어, 
군비 증강과 확충에 사용된 막대한 자금이 
방향을 바꾸어 앞으로 일어날 수 있는 재앙을 예방하는 
적절한 연구 증진에 쓰일 수 있게 하소서.

 

사랑하는 어머니, 
저희가 위대한 한 가정의 일원임을 깨닫고 
저희를 하나 되게 하는 유대를 인식하여, 
형제애와 연대의 정신으로 수많은 가난하고 비참한 상황에 도움이 되게 하소서. 
확고한 믿음과 인내로운 봉사와 항구한 기도 안에 머물도록 
저희에게 용기를 주소서.

 

근심하는 이들의 위안이신 마리아님, 
곤경에 빠진 모든 당신 자녀를 보듬어 주시고 하느님께 간구해 주시어, 
하느님의 전능하신 손길로 
저희가 이 비참한 감염병 확산에서 해방되어 
다시 일상의 평온한 삶을 되찾게 하소서. 

 

너그러우시고 자애로우시며 아름다우신 동정 마리아님, 
구원과 희망의 표징으로 저희 길을 밝혀 주시니 당신께 저희를 맡기나이다. 
아멘.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동안의 새로운 교구 지침 20/07/01 9194
교구 사제 인사 발령 20/06/25 8777
코로나19하의 후원회 미사 안내 20/06/04 3798
코로나19 안정세에 따른 미사봉헌의 재개 20/04/28 18169
전 세계적 질병 확산의 현 상황에서 신자들에게 특별 대사를 수여하는 교령 20/04/21 7846
대구대교구 카카오톡 채널 개설 안내 20/04/06 7357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20/02/27 12347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20/02/24 10721
잘못된 신심 기도 및 활동에 대한 주의와 권고 18/07/11 19822
잘못된 성경 해설서와 사적 성경모임에 대한 주의 17/09/08 21768
성모당 순례지 상시 미사 안내 10/02/26 35339
1064 2020학년도 산자연중학교 보건인력 단시간근로자 채용공고 20/07/08 693
1063 들꽃마을 민들레공동체 조리원 긴급채용공고 20/07/07 390
1062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동안의 새로운 교구 지침 20/07/01 9194
1061 들꽃마을 조리원 채용 공고 20/07/01 702
1060 성요한복지재단 생활재활교사 채용공고 20/06/25 1575
1059 교구 사제 인사 발령 20/06/25 8777
1058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님 탄생 200주년 희년’ 주제 공모 20/06/12 3248
1057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미사 안내 20/06/05 3625
1056 코로나19하의 후원회 미사 안내 20/06/04 3798
1055 손상오(루카) 신부님 금경축 안내 20/06/04 4434
1054 대구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 상담원 채용 공고 20/06/04 1163
1053 군위군청소년수련원 직원 채용 공고 20/06/04 1188